광고

화순군, 확진자 가족 근무 화순보건소 전직원 ‘음성’

강성대기자 | 입력 : 2020/07/09 [20:16]

화순군(군수 구충곤)은 광주 127번 확진자 가족이 근무하는 화순군보건소의 모든 직원 등 관련자 109명이 코로나19 진단 검사 결과 모두 음성 판정을 받았다고 9일 밝혔다.

 

화순군은 지난 7일 광주광역시에 거주하는 화순군보건소 직원의 가족(광주 127번)이 확진 판정받은 사실을 통보받자, 보건소 전 직원 등을 대상으로 전수 진단 검사를 시행했다.

▲ 화순군청사 전경.  © 화순군 제공

군은 8일 보건소 직원 60여 명, 보건소 직원들과 접촉한 공무원과 관계기관 직원 등 108명의 진단 검사를 진행했고 이날 저녁 늦게 음성 판정 통보를 받았다.

 

광주 127번 확진자 가족인 보건소 직원 역시 광주광역시에서 진단 검사를 받고 음성 판정받았다.

 

보건소 직원의 가족인 광주 127번 확진자는 소규모 집단 감염이 발생한 광주고시학원(광주 117번) 확진자와 관련해 검사를 받았고 확진 통보를 받았다.

 

지난 7일 저녁 화순군은 이 사실을 통보받고 신속하게 대응했다. 해당 직원은 물론 보건소 전체 직원, 최근 직원들과 접촉한 공무원과 관계기관 직원에 대한 전수 진단 검사를 진행했다.

 

이와 함께 화순군보건소와 보건소 내 선별진료소를 8일 하루 동안 일시 폐쇄하고 방역 소독했다.

 

보건소 폐쇄에 따른 방역 공백과 주민 공백이 없도록 하니움문화스포츠센터 제2주차장에 설치한 승차 이동형(Drive Thru) 선별진료소에서 검체 채취, 방역 업무 등을 정상적으로 수행했다.

 

군은 '광주발 코로나19' 확산과 보건소 가족의 확진 판정 소식에 더욱더 커진 주민의 불안감을 해소하기 위해 최대한 신속하게 전수 진단 검사를 진행했고, 8일 저녁 늦게 검사 결과를 통보받은 즉시 재난문자를 통해 군민들에게 검사 결과를 알렸다.

 

화순군 관계자는 "다행스럽게도 최근 광주 지역에서 집단 감염이 발생한 광주고시학원(광주 127번), 드메르웨딩홀 등 광주 소재 예식장 4곳(광주 48번)과 관련 전수 검사자 모두 음성 판정받았다"며 "긴장의 끈을 놓지 않고 지역 사회 확산에 총력을 다하겠다, 주민들께서는 사회적 거리두기 방역 지침을 철저히 지켜달라"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장성군, 축령산에 ‘하늘숲길’ 조성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