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곡성군, 경증 치매 1:1 돌봄활동 제공

金泰韻 | 입력 : 2020/06/26 [16:27]

  © 金泰韻

곡성군(군수 유근기)은 치매안심마을과 기억키움마을의 경증치매 어르신 25명에게 인지기능 향상을 위한 1:1 돌봄활동을 시작했다고 26일 밝혔다.
돌봄활동은 치매인지 지도자가 대상자의 집으로 찾아가는 통합관리 사업으로 주 2회 1시간씩 3개월 간 진행된다.
사업대상자는 인지치료 워크북과 다양한 도구를 통해 인지기능 향상을 위한 1:1 학습을 제공받을 수 있다.
1:1 돌봄을 받고 있는 A씨는 “코로나로 마을 경로당이 폐쇄돼서 집에서 적적하게 있었는데 돌봄활동 덕분에 허전함이 메워진 것 같다. 공부하는 날이 기다려진다”고 말했다.
곡성군 치매안심센터 관계자는 “코로나로 많은 사람들이 힘든 상황인만큼, 치매어르신들이 사각지대에 방치되지 않도록 적극적으로 돌봄 활동을 이어갈 것이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장성공원 경관폭포…새로운 랜드마크 ‘각광’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