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화순군, 장마철 고온다습 식중독 주의 당부

강성대기자 | 입력 : 2020/06/25 [16:44]

화순군(군수 구충곤)은 장마철 고온다습한 날씨가 이어질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식중독 예방을 위해 음식물의 조리와 보관, 섭취에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고 25일 밝혔다.

 

실제 식품의약품안전처가 최근 5년간 식중독 발생 현황을 분석한 결과, 한 해 식중독 환자 절반에 가까운 약 48%가 7~9월에 발생한 것으로 조사됐다.

 

▲ 식중독예방 3대요령.  © 화순군 제공

식중독이 온도와 습도의 영향을 많이 받기 때문에 온도와 습도가 상승하는 여름철 특히, 장마철에는 더욱 특별한 위생관리가 필요하다.

 

식중독 예방을 위해 가장 중요한 것은 청결한 손 씻기다. 손을 깨끗이 씻는 것만으로도 식중독을 70% 이상 예방할 수 있다.

 

육류의 경우 75도 이상에서 1분 이상 가열하고 달걀은 생으로 먹는 것을 피해야 하며 조개․생선 등 어패류는 흐르는 물에 씻은 다음 1분 이상 가열해 익혀 먹어야 한다.

 

행주와 수세미에서 세균 번식이 쉬우므로 자주 삶아주고 햇볕에 말려 사용하고  식기와 칼, 도마는 사용 후에 반드시 뜨거운 물로 소독해야 식중독을 예방할 수 있다.

 

군 관계자는 “여름에는 음식을 한꺼번에 많이 조리해 장기간 보관하면서 먹기보다 적게 만들어 바로 먹는 것이 식중독 예방에 도움이 된다”고 올바른 식생활 실천을 당부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장성공원 경관폭포…새로운 랜드마크 ‘각광’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