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곡성군청소년상담복지센터, 청소년 코로나 블루 심리 방역 나서

金泰韻 | 입력 : 2020/06/25 [17:32]

  © 金泰韻

곡성군(군수 유근기) 청소년상담복지센터에선 오는 7월 말까지 ‘청소년 코로나19 심리 건강 지키기’ 프로젝트를 운영한다고 밝혔다.
이번 프로젝트는 코로나19 장기화 및 재확산으로 코로나 블루(우울감)에 시달리는 청소년들의 심리 건강 증진과 일상으로의 복귀를 돕기 위함이다.
우울, 불안, 무기력, 스트레스 등을 호소하는 청소년을 위한 심리검사, 개인상담, 스트레스 관리 등 심리방역을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을 제공한다. 아울러 코로나19로 인한 방역 및 거리두기를 일상으로 받아들이고 안전하게 생활할 수 있도록 하는 회복 프로그램과 다양한 맞춤형 연계서비스도 지원한다.
청소년상담복지센터 관계자는 “청소년상담복지센터의 다양한 프로그램을 통해 청소년들이 코로나19를 슬기롭게 이겨내는 데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장성공원 경관폭포…새로운 랜드마크 ‘각광’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