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나주사랑상품권 10%할인율 ‘3개월 더’연장

강성대기자 | 입력 : 2020/06/23 [14:47]

올 상반기 판매액 120억원을 돌파한 나주시의 지역화폐 ‘나주사랑상품권’  10% 구매 할인율이 9월까지 유지된다. 

 

나주시(시장 강인규)는 지난 3월부터 6월까지 한시적으로 적용했던 나주사랑상품권 구매 시 10%특별할인 기간을 오는 9월까지 연장한다고 23일 밝혔다. 

▲ 나주사랑상품권 구매.  © 나주시 제공

시는 이번 할인율 연장으로 180억원 규모 상품권을 추가로 발행한다. 이에 소요되는 예산 20억원은 제4차 추경에 반영해 기 확보할 예정이다. 

 

이 같은 조치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위축됐던 지역 상권이 대규모 상품권 유통으로 회복세를 보이고 있기 때문이다. 

 

지역에서만 사용할 수 있는 상품권은 지역소득 역외유출 방지, 선순환 경제체계 구축, 카드수수료 절감 등에 따른 소상공인들의 실질적 소득 증대로 이어지고 있다.

 

나주시가 이달 1일부터 5일까지 가맹점 100곳을 대상으로 실시한 설문·면접조사 결과 전체적으로 매출이 급감한 2~3월과 달리 10% 할인판매 실시, 정책지원 상품권이 본격 지급된 4~5월에는 전체 가맹점 98%가 매출액이 증가했다.  

 

시는 당초 3월부터 6월까지 판매액 50억원을 목표로 10%할인을 시행했으나 이후 구매량이 급증하면서 5월 초 예산이 조기 소진되자 자체 재원을 투입해 6월까지 할인율을 유지해왔다.

  

이를 통해 상품권 판매고는 현재까지 120억원을 넘어섰다. 

 

여기에 농어민 공익수당, 정부형 긴급재난지원금 등 코로나19 정책지원 상품권 지급액은 315억원 규모로 일반 판매분을 더하면 상품권 공급액은  435억원에 달한다. 

▲ 이달부터 새로운 규격, 디자인으로 발행하는 나주사랑상품권  © 나주시 제공

시는 향후 정부 지원 상황을 감안해 연말까지 10%할인 연장도 적극 검토할 계획이다. 

 

한편 나주사랑상품권은 NH농협은행나주시지부와 지역농협, 신협, 새마을금고, 광주은행 등 지정금융기관 52개소에서 개인 기준 월 최대 70만원까지 구매가능하다. 

 

상품권은 나주 지역 음식점, 마트, 주유소, 약국, 병원 등 지정 가맹점 2800여 곳에서 사용할 수 있다. 

 

강인규 나주시장은 “코로나19 관련 각종 정책지원으로 재정여건이 여의치 않지만 상품권 유통 확대로 우리 지역 상권이 활력을 되찾고 있어 10%할인 기간을 연장했다”며 “상품권 이용에 적극 동참해 코로나19 위기를 함께 극복해가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장성공원 경관폭포…새로운 랜드마크 ‘각광’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