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장성군, 안산 둘레길 조성. 황룡강이 한눈에…

강성대기자 | 입력 : 2020/06/23 [14:52]

장성군이 기산리 일원에 안산 둘레길을 조성했다고 23일 밝혔다. 길이는 총 440m이며, 데크길 산책로와 전망데크, 편의시설 등으로 구성돼 있다.

 

걷는 동안 산에서 불어오는 청량한 바람과 시원한 나무 그늘이 이어진다. 특히 황룡강의 전경을 감상할 수 있는 탁 트인 전망이 일품이다.

▲ 장성군 기산리 안산 둘레길을 찾은 방문객들이 황룡강의 전경을 감상하고 있다.  © 장성군 제공

또 석송대도 꼭 둘러봐야 할 코스로 꼽힌다. 석송대는 성인 5~6명이 앉을 수 있는 넓은 바위로, 석탄 이기남 선생과 송강 정철 선생이 시를 짓는 등 풍류를 즐기고 학문을 논하던 곳으로 알려져 있다. 지명은 두 학자의 호에서 유래됐다.

 

장성군은 현재 외곽 산책로와 전망데크 등을 추가로 설치하고 있다.

 

유두석 장성군수는 “대한민국에서 가장 아름다운 꽃강 황룡강의 풍경을 한눈에 조망할 수 있는 ‘기산리 안산 둘레길’이 옐로우시티 장성의 새로운 명소로 자리잡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장성공원 경관폭포…새로운 랜드마크 ‘각광’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