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강은미 국회의원, 5·18묘역 참배로 의정활동 시작

강성대기자 | 입력 : 2020/05/30 [18:35]

정의당 강은미 국회의원은 21대 국회 개원 첫날, 국립5·18묘역을 참배했다.

 

강은미 의원은 30일 오전 국립 5·18묘역을 참배한 뒤 ‘5·18역사왜곡처벌법부터 제정하고 21대 국회를 정의로운 국회로 만들겠다’고 약속했다.

▲ 강은미 국회의원(정의당)은 21대 국회 개원 첫날, 국립5·18묘역을 참배했다.   

강 의원은 “‘코로나19’ 사회위기를 나눔과 연대의 오월 정신으로 극복하겠다”며 “광주 최초 정의당 국회의원으로써 새로운 사회를 여는 견인차 역할을 똑똑히 하겠다”고 개원 소감을 밝혔다.

 

정의당 원내수석부대표와 원내 대변인을 맡은 강은미 의원은 환경노동위원회에 들어가 의정을 펼칠 예정이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장성공원 경관폭포…새로운 랜드마크 ‘각광’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