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곡성군, 공중화장실 위생관리 강화

金泰韻 | 입력 : 2020/05/21 [17:19]

  © 金泰韻

곡성군(유근기 군수)은 지난 3월부터 추진한 공중화장실 일제 점검을 완료하고, 노후 및 파손시설에 대해 정비를 추진할 계획이라고 21일 밝혔다.
이번 점검은 코로나19 확산 예방과 지역에 대한 깨끗한 이미지 형성을 위해 추진됐다.
곡성군은 화장실 청소 및 소독상태, 휴지 및 손소독제 등 위생용품 비치 현황, 변기 등 시설물 파손에 따른 이용 불편사항을 집중적으로 점검했다.
또한, 안심벨 작동여부와 불법 촬영 카메라 설치 여부를 조사함으로써 이용자들이 안심하고 공중화장실을 사용할 수 있도록 했다.
점검 결과 공중화장실 101개소 중 13개소는 시설 개선이 필요한 것으로 확인됐다.
군은 시설 개선이 필요한 공중화장실에 대해 좀 더 면밀하게 재점검을 실시한 후 노후 및 파손 시설 보수, 이동실 화장실 교체 및 철거 등 시설 정비에 나설 계획이다. 아울러 생활 속 거리두기 지침에 따라 공중화장실 안팎으로 방역소독을 수시로 실시하고 위생 점검을 강화한다는 방침이다.
군 관계자는 “철저한 공중화장실 관리를 통해 코로나19 예방은 물론 군민들이 쾌적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포토> 사진 찍어볼 만한 장소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