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주경찰, 제40주년 5·18기념식 시민불편 최소화

강성대기자 | 입력 : 2020/05/15 [15:39]

광주지방경찰청(청장 최관호)은 15일 제40주년 5.18 민주화운동 기념식을 맞아 안전한 행사 경비를 다짐하는 한편, 교통통제 등에 따른 시민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최선을 다할 계획이다고 밝혔다.

 

또한 코로나19 확산 우려가 지속되는 상황인 만큼 행사 참석자와 시민들에게 마스크 착용 등 생활방역수칙 준수를 당부했다.

  © 광주경찰청사 전경.

경찰은 이번 행사는 40주년을 맞아 특별히 5·18 민주광장에서 개최하기로 함에 따라 행사장 주변 주요구간의 교통통제 등 시민 불편을 피할 수 없게 되었으나, 행사를 안전하게 관리하기 위해 반드시 필요한 경우 외에는 교통 통제를 최소화해 시민불편을 줄이고, 교통경찰 279명 등 가용 경력을 최대한 배치해 교통 소통에 주력하기로 했다.

 

특히 불가피하게 교통이 통제되는 구간은 사전에 시민들에게 충분히 안내해 혼잡에 따른 불편을 최소화할 계획이다.

 

‘코로나19’ 방역과 관련해서는 시민들에게 마스크 쓰기와 거리 두기 등 생활방역수칙 준수를 강조했다.

 

광주경찰 관계자는 "행사 준비가 진행되는 오는 18일 오전 9시~12시 사이에는 가급적 TV시청 등을 통해 가정내에서 추모 분위기에 동참할 수 있도록 시민 협조"를 당부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가을색을 완연하게 입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