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도공 광주전남본부,‘행복 나눔 텃밭’ 운영

강성대기자 | 입력 : 2020/05/15 [15:45]

한국도로공사 광주전남본부(본부장 김주성)는 고속도로 유휴부지를 활용해 지역사회의 어려운 이웃을 돕기 위한 ‘행복 나눔 텃밭’ 사업의 일환으로 고구마 심기 행사를 진행했다고 15일 밝혔다.

▲ 한국도로공사 광주전남본부는 ‘행복 나눔 텃밭’ 을 운영하고 있다.  © 도공 광주전남 제공

이번 사업은 지난 2019년 자원봉사센터와 업무협약을 체결해 올해로 2회째 진행하고 있으며, 광주.대구선 남원에 위치한 고속도로 유휴부지 990m3에 고구마를 재배해 지역의 소외계층에 기부하는 사회공헌 활동이다.

 

한국도로공사 광주전남본부 및 남원지사 직원과 남원시자원봉사센터 봉사자 등 40명이 참여해 고구마 심기 작업을 실시했으며, 오는 10월중 고구마를 수확해 소외계층 및 복지시설에 전달할 예정이다.

 

한국도로공사 광주전남본부 관계자는 “이번 고구마 심기 행사에 많은 직원들이 따뜻한 마음을 가지고 적극적으로 동참했다”며 “지역 공동체와 더불어 살아갈 수 있는 다양한 봉사활동을 실천해 사회적 가치 실현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장성군, “백양사 불상 ‘보물’ 지정된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