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주복지재단, 광주사회복지모금회에 성금 전달

강성대기자 | 입력 : 2020/04/24 [16:52]

광주복지재단은 24일 오후 광주시청에서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성금 500만원을 광주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전달했다.

 

이번 모금행사는 빛고을·효령타운 등 재단 직원 100여명이 코로나 사태 장기화로 인한 위기 극복에 동참하고 일선현장 지원에 힘을 보태기 위해 자발적으로 성금 모금을 제안해 이뤄졌다. 

▲ 광주복지재단은 광주사회복지공동모금회 성금 전달.  © 광주복지재단 제공

모금액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관내 취약계층을 위해 사용될 계획이다.

 

김종효 광주시 행정부시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모두가 힘든 시기에 재단 직원들이 한 마음 한 뜻으로 모은 정성이 어려움을 겪고 있는 많은 분들께 위로가 되기 바란다”며 “위기 극복을 위한 선한 기부 운동이 확산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성도 광주사회복지공동모금회 사무처장은 “재단 직원들이 보여주신 귀한 뜻에 감사하다”며 “소중한 성금을 코로나19로 도움의 손길이 가장 절실한 복지사각지대 곳곳에 잘 전달하겠다”고 말했다.

 

앞서 재단은 지난 2일 수혈이 필요한 중증환자 및 취약계층 지원을 위해 전 직원이 헌혈 및 성금모금활동에 참여해 큰 호응을 얻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장성 황룡강 ‘힐링 허브 정원’ 모습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