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주시교육, 장애인의 날 교직원 ‘교육부장관 표창’

강성대기자 | 입력 : 2020/04/20 [14:24]

광주시교육청이 20일 제40회 장애인의 날을 맞아 무등초등학교 김선희 교사, 광주선명학교 장현민 교사, 광주선우학교 김다운 교사, 광주유아교육진흥원 장수남 관리과장에게 부총리겸 교육부장관 표창을 했다.

 

교육부는 매년 ‘장애인의 날’을 기념해 특수교원 및 일반 행정직원 중 교육 현장에서 장애인식 개선과 특수교육 발전에 기여한 공로가 인정되는 모범 공무원에게 표창을 하고 있다.

  © 광주시교육청 제공

무등초등학교 김선희 교사는 통합교육 연구학교 ‘정다운 학교’ 운영에 참여해 장애 공감 문화 확산에 기여하고 통합교육의 내실화에 모범적인 역할을 했다.

 

광주선명학교 장현민 교사는 특수학교 장애학생들의 자립 역량 신장 및 사회성 발달을 위해 다양한 교내외 교육활동을 펼쳐 왔다.

 

광주선우학교 김다운 교사는 학생들이 졸업 이후의 미래를 준비할 수 있도록 다양한 일자리 체험활동을 운영해 특수학교 진로직업교육을 활성화하는 데 기여했다.

 

광주광역시유아교육진흥원 장수남 관리과장은 특수학교 행정실장으로 근무하면서 교육 당사자의 입장을 우선으로 한 맞춤형 지원행정을 펼쳐 교육 행정의 만족도를 크게 높인 점을 인정 받았다.

 

시교육청 강영 유아특수교육과장은 “학교현장에서 장애학생 교육을 위해 노력하는 모든 교육가족들에게 깊은 감사의 인사를 드린다”며 “앞으로도 장애학생들의 행복한 학교생활을 위해 지속적인 관심과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장성군, “백양사 불상 ‘보물’ 지정된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