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주동구, 기부천사 코로나19에 온정의 ‘손길’

강성대기자 | 입력 : 2020/04/13 [14:57]

‘익명의 기부천사’가 ‘코로나19’ 여파에 다시 온정의 손길을 내밀어 잔잔한 감동을 주고 있다.

 

광주 동구(청장 임택)는 ‘익명의 기부천사’가 “어려움을 겪는 취약계층에게 전해 달라”는 메시지와 함께 백미(20kg) 50포(250만원 상당)를 전달했다고 13일 밝혔다.

▲ 익명기부 천사가 보내온 물품.  © 광주동구 제공

기부천사는 지난 10일 오후 같은 식자재업체를 통해 동구에 백미를 전달했다. 지난 2016년 설부터 매해 명절 때마다 백미 50포씩을 후원하고 있는 기부천사는 이번까지 동구에 백미 500포를 기탁한 셈이 됐다.

 

이 기부천사는 또 같은 날 어려운 이웃들에게 단돈 1천원에 식사를 제공하는 대인시장 ‘천원밥상’에도 백미 15포를 별도로 전달한 것으로 알려졌다.

 

임택 동구청장은 “모두가 힘든 시기에 아름다운 선행을 실천해주신 기부천사께 깊이 감사드린다”며 “이웃사랑의 온정이 지역사회에 널리 퍼져 가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장성 황룡강 ‘힐링 허브 정원’ 모습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