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곡성군, 6070 낭만공방 착한 임대인 운동 동참

金泰韻 | 입력 : 2020/04/07 [16:34]

  © 金泰韻

곡성군(군수 유근기)은 6070 낭만곡성 영화로 청춘어람사업의 낭만공방 임대인들이 착한 임대인 운동에 동참하고 있다고 밝혔다.
코로나 19가 장기화되면서 정부와 지자체의 지원정책과 함께 민간차원의 위기 극복 노력도 이어진 가운데, 군이 추진하고 있는 6070 낭만곡성 영화로 청춘어람사업의 낭만공방에서도 임대인들이 임차인들에게 임차료 일부를 경감하는 선한 나눔을 제안했다.
낭만공방 사업은 구 시가지에 청년창업 공방을 조성하는 것으로 곡성군에서 공방 사업자들에게 리모델링비와 상가 임차료를 일부 지원한다.
지원받는 임차료 이외에는 공방 점주들이 자부담해야 하는데 코로나 19로 인한 어려움을 고려해 임대인들이 10개월분의 자부담 임차료를 공방점주들에게 되돌려 주기로 결정했다.
이미 사업 추진 과정에서 향후 5년 간 임차료를 동결하는 업무협약을 맺은 낭만공방 임대인들이 또 한 번 상생의 모습을 보여준 것이다.
10개소가 입점하기로 한 낭만공방은 오는 5월 모든 공방이 개장할 것을 향해 리모델링을 진행 중이다.
지난 3월에는 공방주들이 협동조합 창립총회를 열고 활기찬 도약을 다짐하기도 했다. 사업에 참여하고 있는 공방 점주들은 “곡성군의 지원으로 창업의 꿈을 이뤄가는 와중에 이번 임대인의 착한 나눔이 큰 힘이 되었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장성군, “백양사 불상 ‘보물’ 지정된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