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장성군, “저소득층 생계·아동 양육비 지급한다”

강성대기자 | 입력 : 2020/04/02 [17:03]

장성군이 오는 10일부터 저소득층 한시적 생활 지원 및 아동 양육 한시 지원금을 지급한다.

 

2일 장성군에 따르면 기초생활수급자 및 차상위계층 2657가구를 대상으로 14억5천만원 규모의 장성사랑상품권을 지급할 계획이다고 밝혔다.

▲ 장성군이 오는 10일부터 저소득층 한시적 생활 지원 및 아동 양육 한시 지원금을 지급한다.  © 장성군 제공

지원금은 급여 자격과 가구원 수를 기준으로 차등 지급된다. 기초생활수급자(생계, 의료, 시설)는 1인 52만원, 2인 가구 88만원, 3인 114만원, 4인 142만원으로 가구원 1인 증가시 26만원씩 증액된다.

 

차상위계층은 1인 40만원, 2인 68만원, 3인 88만원, 4인 108만원이며 1인 증가 시 20만원씩 지원액이 늘어난다.

 

이와 함께 장성군은 아동수당을 받고 있는 만7세 미만 아동 1960명에게 1인당 40만원씩, 총 7억8000만원 규모로 아동 양육 한시 지원을 펼칠 방침이다. 이 역시 장성사랑상품권으로 지급되며, 한시적 생활 지원금과 중복 지급도 가능하다.

 

신청은 오는 10일부터 각 읍?면 행정복지센터에서 할 수 있으며, 확인증을 받아 지역농협을 방문하면 상품권 수령이 가능하다.

 

유두석 장성군수는 “코로나 사태의 장기화로 곤란을 겪고 있는 저소득층 및 아동 양육 가정을 위해 한시적 지원을 추진한다”며 “지역화폐인 장성사랑상품권으로 지급되는 만큼, 위축된 지역경제에도 활력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포토> 사진 찍어볼 만한 장소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