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곡성군 오곡면 치유농업연구회 마스크 제작 기증

金泰韻 | 입력 : 2020/03/24 [11:15]

  © 金泰韻

곡성군 오곡면은 치유농업연구회 소속 회원들이 면 마스크 400매를 제작해 면사무소에 기부했다고 밝혔다.
오곡면 치유농업연구회소속 회원 7명은 코로나19의 위험 속에서 지역민들이 마스크를 구하기 위해 애쓰는 모습이 안타까워 직접 마스크를 만들기어 기부했다.
특히 마스크를 만드는 작업은 오곡면 오지리에 소재한 비닐하우스에서 진행, 불편함을 감수하고 절실한 사람들을 위해 봉사한다는 생각으로 제작에 임했다고 밝혔다.
이번 전달받은 마스크는 오곡면 지역의 저소득 소외계층에 지급했다.
마스크 제작에 참여한 유명숙 씨는 “의미 있는 일에 동참하게 돼 기쁘고, 우리가 만든 마스크가 꼭 필요한 사람에게 쓰이게 돼서 기쁘다”고 말했다.
오곡면사무소 박창균 면장은 “위기가 클수록 함께하려는 마음이 중요하다”며“코로나19 극복을 위해 마스크를 제작해주신 관계자들분께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포토> 봄꽃 잔치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