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전남동물위생시험소, ‘식육 유해물질’ 검사 강화

金泰韻 | 입력 : 2020/03/21 [12:12]

 전라남도 동물위생시험소는 도축장에서 생산․공급된 식육에 대한 미생물 오염실태와 유해물질 집중 검사를 통해 위생관리를 강화하고 나섰다.

전라남도 동물위생시험소는 육류 소비가 많아지는 봄철을 앞두고 오는 31일까지 도축장에서 생산된 소․돼지, 염소, 닭․오리 등 식육에 대한 미생물 오염실태와 유해물질을 집중 검사할 계획이다.

이번 조치는 도내 도축장에서 생산된 소․돼지, 염소, 닭․오리 고기에 대한 유해세균 오염도 실태를 분석하고 항생치료제 등 약물․농약 잔류여부 검사를 실시해 도민에게 보다 안전하고 위생적인 축산물을 공급하기 위해 마련됐다.

특히 식육 내 대장균․살모넬라균 등 병원성미생물에 대한 검사와 페니실린 등 동물용의약품의 잔류 여부 검사를 집중 검사해 위반사항은 관련 규정에 따라 즉시 시정 조치토록 할 방침이다.

정지영 전라남도 동물위생시험소장은 “도내에서 생산된 축산물을 소비자들이 안심하고 먹을 수 있도록 안전하고 위생적인 고품질 축산물 공급에 총력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전라남도 동물위생시험소는 올해 소, 돼지 등 도축검사 1천 885만 5천두를 실시해 소화기 병변 등으로 37만 6천㎏을 폐기했으며, 병원성미생물 3천 400건, 유해 잔류물질 2천 200건 검사를 실시한 바 있다.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광고
“장성 백양사 벚 꽃길…사진으로만 보세요”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