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곡성출신 김숙희 시인'민달팽이 연필' 시집 출간

金泰韻 | 입력 : 2020/01/15 [14:46]

  © 金泰韻

곡성 출신 김숙희 시인의 제3시집 “민달팽이 연필”이 출간됐다.
김숙희 시인은 지난 2004년 한국문학예술작가회 시인에 등단하면서 왕성한 활동을 하고 있다.
이번 시집은 세 번째 시집으로 저는 꽃에게, 설중매, 민달팽이 연필 등 주옥같은 글들이 실려 있다.
김숙희 씨는 시인의 말에 “나는 유달리 꽃을 좋아한다. 햇살이 좋은 배란다지만 겨울이 접어들면서 다육들이 추운지 몸을 움츠리면서 변색을 하고 있다”면서 시작된 시집은 자연과 사물을 시인의 시선으로 바라본 아름다운 글들이 실려져 있다.

현재 한국문인협회와 지리산섬진강권 문학연대 등 회원과 한국문협 곡성지부 부회장을 역임하고 있다.
이번 시집은 한림문학에서 발간 1만 원에 판매하고 있다.

  © 金泰韻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광고
“장성 백양사 벚 꽃길…사진으로만 보세요”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