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전남교육청, 2020 시무식 ‘힘찬 출발’

강성대기자 | 입력 : 2020/01/02 [19:15]

전남도교육청(교육감 장석웅)이 2일 오전 청사 2층 대회의실에서 장석웅 교육감을 비롯한 교직원 3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시무식을 갖고 희망의 2020년을 힘차게 출발했다.

▲ 전남교육청 2020년 시무식.  © 전남교육청 제공

특히 이날 시무식에는 장성남중 졸업생과 재학생, 학교 밖 청소년 등 4명으로 구성된 청소년미래도전프로젝트팀 ‘애브라임’이 난타 공연을 펼치며 새해 첫 출발을 축하했다. 애브라임 팀은 10여분 동안 삼도사물놀이 가락인 대나동 가락, 육채가락, 말굽장단 등을 강약조절과 속도조절을 통해 전통난타의 흥과 힘을 표현했다.

 

공연에 참가한 학생들은 “지난해 청소년미래도전프로젝트 팀에 선발돼 도교육청으로부터 많은 지원을 받은 덕분에 실력이 크게 향상됐다”며 “새해에도 전남교육이 더욱 발전하기를 바라는 마음으로 공연에 임했다”고 입을 모았다.

 

장 교육감은 신년사를 통해 학생들에게 “꿈이 사람을 만든다. 큰 새가 큰 하늘을 품는다.”면서 “새해에 흑산도, 땅끝, 지리산, 빛가람 혹은 그 어디에서건 당당하게 꿈을 꾸며 힘차게 펼쳐가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아름다운 영운천의 밤길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