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주북구, GS리테일과 폐형광등 수거 업무협약

강성대기자 | 입력 : 2019/12/17 [16:02]

광주 북구는 지난 13일 주민의 자발적인 재활용 참여로 자원재활용률을 높여 자원절약과 환경보호를 실천하기 위해 GS리테일 호남본부와 폐형광등 수거에 관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7일 밝혔다.

▲ 광주 북구는 최근 GS리테일 호남본부와 폐형광등 수거에 관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 광주북구 제공

그동안 북구는 관내 행정복지센터와 공동주택 단지에 재활용품 수거함을 지속적으로 설치해왔으나 일반주택 지역의 수거함 설치가 어려워 주택에 거주하는 주민들의 재활용품 수거에 불편함이 있었다.

 

이에 북구는 재활용품 수거를 위해 GS편의점 각 지점을 활용해 폐형광등을 수거할 수 있게 됐으며 주택 지역 주민들도 편리하게 분리배출이 가능해졌다.

 

북구 관계자는 “2019년 한 해 45톤에 달하는 폐형광등을 수거했으며 GS리테일과의 이번 협약으로 폐자원의 효율적인 회수와 분리배출이 가능해짐으로써 자원재활용률을 높여 자원절약과 환경보호를 실천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김영록 전남지사, 구례에서 직접 수해복구 참여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