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주서구, 심뇌혈관질환예방 보건복지부장관상 수상

강성대기자 | 입력 : 2019/12/04 [16:56]

광주 서구가 2019년 심뇌혈관예방관리사업 전국대회에서 보건복지부장관 기관표창을 수상했다고 4일 밝혔다.

 

이번 대상은 질병관리본부 주최로 지역 주민의 심뇌혈관예방관리사업 우수 기관을 선정하는 것으로 서구가 지역에서 유일하게 선정됐다.

▲ 광주서구는 심뇌혈관질환예방 보건복지부장관상을 수상했다.  © 광주서구 제공

그 동안 광주 서구는 심뇌혈관예방관리 인식개선을 위한 홍보, 고혈압.당뇨병질환자를 위한 운동프로그램, 당뇨환자 발 관리 및 월1회 건강교육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실시해 왔다. 

 

특히 지역 의료기관과 협력해 당화혈색소검사와 경동맥, 안저검사 등 당뇨병합병증검사를 매년 550여명 지원하였으며 당뇨식이관리 앱(롤리폴리160)운영을 광주 지역에서 선도적으로 추진해 왔다.

 

상무금호보건지소 관계자는 “앞으로도 고혈압, 당뇨병질환자에 대한 조기발견과 집중관리로 지역주민의 심뇌혈관질환예방관리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김영록 전남지사, 구례에서 직접 수해복구 참여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