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보성군, 가을 영양 품은 득량만 ‘낙지잡이 한창’

강성대기자 | 입력 : 2019/10/25 [15:59]

  © 보성군 제공

25일 청정 보성군 득량만 석간갯벌에서 낙지를 잡은 어민이 활짝 웃고 있다.

 

보성군 득량만에서 자란 낙지는 육질이 부드럽고 영양가가 풍부해 가을 보양식으로 각광받고 있다. 또한 오는 31일부터 11월3일까지 보성군 벌교읍 일원에서는 대한민국 가을 대표 축제 ‘벌교꼬막축제’가 열린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아름다운 영운천의 밤길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