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곡성군 치매안심센터, 맞춤형 치매사례관리 호응

金泰韻 | 입력 : 2019/09/27 [22:18]

  © 金泰韻

곡성군(군수 유근기) 치매안심센터에선 돌봄 사각지대에 있는 치매환자들에게 맞춤형치매사례관리 서비스를 제공하는 등 주민서비스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이번 맞춤형치매사례관리는 건강관리, 가족상담, 민간 및 공공서비스 연계 등 맞춤형 서비스를 지원하는 사업으로 만 65세 이상 홀로 살고 있거나 부부인 치매환자 등 복지사각지대에 있는 치매환자를 우선순위로 치매사례관리위원회 회의를 거쳐 대상자를 선정한다.
이들에게는 약 달력 등 6종의 치매위생 소모품이 제공된다.
또한 낙상 등 집안에서 일어날 수 있는 안전사고를 예방하기 위해 손잡이 안전바 설치와 지팡이를 제공한다. 이차적 질환 발생요인인 욕창 방지를 위해서는 283명의 재가치매환자에게 쿠션방석을 공급하고 있다.
군 관계자는 “본인뿐만 아니라 자식에게 큰 짐이 되는 병이 치매”라며“치매환자들을 위한 맞춤형 사례관리 서비스 제공에 노력을 계속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주세계김치축제, 시민참여형 운영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