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주소방, 가을철 산악사고 대비 인명구조 훈련

무등산 중봉서 실제상황 가정해 현장 응급처치 등

강성대기자 | 입력 : 2019/09/25 [15:20]

광주광역시 소방안전본부는 25일 무등산 중봉 인근 급경사지에서 가을철 산악사고를 대비한 인명구조 합동훈련을 실시했다.

 

시 소방안전본부와 무등산국립공원 관리사무소가 합동으로 실시한 이번 훈련은 단풍철을 앞두고 탐방객이 늘어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산악사고 발생에 대비, 유관기관 간 협업체계 강화와 신속한 현장 대응능력을 향상시키기 위해 마련됐다.

▲ 광주시소방본부는 25일 산악사고 훈련을 실시하고 있다.  © 광주광역시 제공

먼저 등반 중 추락한 등산객의 흉부골절 상황을 가정해 산악구조대의 현장출동, 열화상카메라가 장착된 드론을 활용한 요구조자 위치 파악, 현장 응급처치와 신속한 이송을 위한 소방헬기 탑승과 하강 훈련 등을 진행했다.

 

문기식 119특수구조단장은 “가을철은 1년 중 산악사고가 가장 많이 발생하는 시기다”며 “산행 전 자신의 건강상태를 점검하고, 체력에 맞는 산행코스를 선택해야 한다”고 말했다.

 

한편 최근 3년 간 광주지역에서 발생한 산악사고 구조출동은 897건이었으며, 이중 256건(28.5%)이 9~11월에 발생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주세계김치축제, 시민참여형 운영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