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장성군, “홋카이도는 왜가? ‘장성’가지!”

강성대기자 | 입력 : 2019/09/25 [15:21]

▲ 장성 황룡강 일원 오색 정원.  © 장성군 제공

장성군 황룡강변의 ‘오색정원’. 선선한 가을바람을 맞고 피어난 색색의 백일홍이 오는 10월1일 열릴 ‘장성 황룡강 노란꽃잔치’를 기다리고 있다.

 

백일홍은 꽃이 100일 동안 핀다해 백일초라 불리기도 한다. 장성군은 노란꽃잔치에 화려함을 더하기 위해 빨강, 분홍, 노랑, 흰색 등 다양한 색깔의 백일홍을 식재했다.

 

일본 홋카이도 사계체의 언덕과는 다른 화려함을 ‘장성 황룡강’에서 느껴보는 건 어떨까?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주세계김치축제, 시민참여형 운영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