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전남도의회 정옥님 의원,“여성 청소년 위생용품 지원 확대방안 촉구”

金泰韻 | 입력 : 2019/09/19 [21:43]

  © 金泰韻

전라남도의회 정옥님 의원(곡성, 더불어민주당 비례)은 지난 19일 제334회 임시회에서 5분 발언을 통해“여성 청소년 위생용품 지원 확대방안 마련”을 촉구했다고 밝혔다.
정 의원 자료에 따르면, 저소득 여성 청소년 위생용품 지급은 「청소년복지 지원법」에 근거해 2017년부터 바우처 방식으로 월 1만 500원 최대 연 12만 6,000원을 지원하고 있다고 자료를 통해 밝혔다.
전남은 올 8월말까지 기준으로 만 11세에서 18세까지 저소득 여성 청소년 인구는 6천 5백여 명으로 실제 지원을 받은 청소년은 4천 9백여 명으로 75%이다.
정옥님 의원은“무상지원 사업인데도 신청자가 적은 이유는 저소득층 청소년에게 선별적인 생리용품 지원사업이 여성 청소년에게 가난을 드러내야 한다는 비인권적인 절차다”고 지적했다.
또한, “생리대 문제가 국민 건강권의 문제로 인식이 확산되고 공감대 형성이 필요하다”며“생리대는 선별적 복지 물품이 아닌 공공재로서 소득수준과 관계없이 보편적 복지로서 여성 청소년들의 건강권 보장을 위해 생리용품 지원을 확대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주세계김치축제, 시민참여형 운영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