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주동구, ‘익명의 기부천사’ 수차례 선행

강성대기자 | 입력 : 2019/09/03 [15:39]

‘익명의 기부천사’는 올해 추석에도 숨은 선행을 거르지 않았다.

▲ 익명 기부천사가 기부한 쌀가마니들.     © 광주동구 제공

3일 광주 동구에 따르면 익명의 기부천사는 추석을 앞둔 지난 1일 배달 업체를 통해 백미 20kg들이 50포(250만원 상당)를 구청 현관에 내려놓았다. 지난 2016년부터 이번까지 일곱 차례에 걸쳐 모두 백미 350포를 기부한 것.


이번 기부는 특히 휴일근무를 서던 당직자를 통해 전달돼 익명의 기부천사라는 것을 뒤늦게 짐작할 수 있었다.


임택 동구청장은 “어려운 이웃을 위해 명절 때마다 선행을 베푸는 익명의 후원자에게 깊이 감사드린다”며 “도움이 필요한 이웃들에게 잘 전달하겠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가을엔 ‘남도한바퀴’로 전남 해안트레킹 즐기세요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