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FINA 세계마스터즈 수영대회 기념 고싸움놀이 축제

광주남구 “다양한 볼거리?체험거리 제공…대회 성공적 개최 기원”

강성대기자 | 입력 : 2019/08/08 [16:04]

“오는 11일 오후 금남로 5.18민주광장에 오시면 고싸움놀이를 비롯 러시아와 그리스, 스페인, 포르투갈 등 세계 각국의 문화공연을 만날 수 있어요”

 

광주남구(구청장 김병내)는 ‘2019 광주 FINA 세계마스터즈 수영 선수권 대회’의 성공적 개최를 기원하고, 고싸움놀이를 통해 선수단과 관광객에게 남도의 패기와 기상을 맛보는 체험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고싸움놀이 축제를 개최한다.

▲ 지난해 고싸움놀이축제 사진     © 광주남구 제공

8일 남구에 따르면 오는 11일 오후 5시부터 5.18민주광장 일원에서 ‘2019 광주 고싸움놀이 축제’가 펼쳐진다고 밝혔다.

 

이번행사는 흥겨운 놀이마당으로 장장 7시간에 걸쳐 진행되는 이번 축제에서는 고싸움놀이 및 고 퍼레이드, 타악공연, 전통 민속놀이 체험, 세계 여러 나라의 문화공연을 만날 수 있다.

 

먼저 오후 5시부터는 행사장 주변에서 윷놀이를 비롯해 제기, 투호, 널뛰기 등 다채로운 민속놀이 체험의 장이 펼쳐진 뒤 오후 6시부터 본격적인 축제의 서막을 알리는 고 난타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곧바로 농악놀이 및 피에로의 물놀이 프로그램이 이어지며, 오늘 축제의 하이라이트격인 고싸움놀이가 세계 각국의 수영인 및 관광객들에게 선보일 계획이다.

 

고싸움놀이 뒤에는 아프리카 타악그룹 아냐포의 공연과 타악 그룹인 얼쑤에서 모듬북 공연과 사물놀이로 신명나는 축제의 분위기를 이끌어 나갈 예정이다. 

 

이와 함께 축제 막바지에는 러시아 서커스단의 유쾌발랄한 공연 및 그리스와 스페인, 포르투갈에서 온 공연단의 퍼포먼스 아트가 연달아 이어질 것으로 보인다.

 

이밖에 행사장 주변에는 강강술래와 농심줄 놀이, 뻥튀기와 튀밥, 떡 만들기 체험, 고싸움놀이 포토존 등 상설마당이 운영된다.

 

남구 관계자는 “세계마스터즈 수영선수권 대회에 참석차 광주를 방문한 선수단 및 관광객과 광주시민들에게 재미난 볼거리와 체험거리를 제공해 이번 대회 역시 성공적으로 마무리되기를 기원하는 마음에서 고싸움놀이 축제를 준비하게 됐다”며 “많은 관심과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가을엔 ‘남도한바퀴’로 전남 해안트레킹 즐기세요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