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주시, 수영대회기간 교통종합대책 마련

남부대주경기장 보행전용…송정역ㆍ버스터미널 무료셔틀버스 운행

강성대기자 | 입력 : 2019/07/11 [16:38]

광주시와 광주수영대회 조직위는 선수촌과 남부대주경기장 등 상습 정체   구간에 일방통행체제 전환하는 등 교통체증현상을 해소한다.

 

2019광주세계수영대회 조직위원회(위원장 이용섭 시장, 이하 ‘조직   위’)는 11일부터 선수촌과 남부대 주경기장 및 광주여대 도로 등 혼잡구간  에 대한 교통종합대책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먼저 유동인구가 많은 선수촌 앞 도로를 일방통행체계로 전환하는 한편   적절한 교통통제로 번잡함을 최소화할 방침이다.

▲ 광주광역시청사 전경.     © 광주시 제공

시설이 집중된 남부대 정문 인근 도로는 보행전용으로 변경하고 후문 쪽  에 임시 진입도로를 개설해 원활한 교통 흐름을 유도할 계획이다.

 

특히 남부대 인근 첨단 종합운동장에 1,400면 규모의 임시 환승주차장을    조성해 주차난을 해소하기로 했다.

 

또 유스퀘어 터미널과 광주송정역을 중심으로 남부대 주경기장을 오가는    셔틀버스 2개 노선을 편성해 관람객에게 편의를 제공한다.

 

셔틀버스는 오는 12일부터 28일까지 17일간 경영, 다이빙 등 경기 일정에 맞춰 1시간~1시간 30분 간격으로 운행된다. 1개 노선에 4대씩 버스 8대가 투입되며 경기장 관람객은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주세계김치축제, 시민참여형 운영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