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전남농협, 담양 신품종 딸기 육성 ‘총력’

행정·유관기관, 딸기 수출 위한 사업설명회

강성대기자 | 입력 : 2019/06/30 [13:20]

농협 전남지역본부(본부장 김석기)는 지난 28일 담양군 농업기술센터에서 전남도, 담양군, 전남농업기술원, 담양군농업기술센터와 함께‘담양신품종 딸기 수출 사업설명회’를 개최했다고 30일 밝혔다.

 

이번 회의는 최근 전남에 보급되고 있는 메리퀸, 금실 등의 신품종 딸기에 대한 수출을 확대하기 위해 신품종 재배 의향농가 30여명을 초청해 재배농가의 개선과제와 요구사항을 수렴하고, 담양 딸기 수출 사업 활성화 및 수출단지 육성에 대한 필요성을 공유했다.

▲ 딸기수출사업설명회.     © 농협전남본부 제공

이날 전남농협은 19년도 신품종 딸기 5개년 수출사업 추진계획을 발표 하며, 딸기에 대한 지속적인 해외 판촉 프로모션 및 수출상담회를 통해 오는 2023년까지 200만불 이상의 전남 수출주력품목으로 육성할 계획이다.

 

김석기 본부장은 “신품종 딸기는 재배 안정성 확보 및 맞춤형 포장재 개발, 해외시장 마케팅 등 수많은 개선과제를 안고 있지만, 긴 안목과 장기적인 계획을 통해 재배농가와 협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주시, “영산강 천변길 코스모스 즐기세요”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