곡성군, 여름철 물놀이 안전초소 운영

金泰韻 | 입력 : 2019/06/26 [20:31]
▲     © 金泰韻

곡성군(군수 유근기)은 지난 10일부터 여름철 물놀이 위험구역 6개소 지역(황토방계곡, 호곡나루터, 두곡교, 청소년야영장, 압록유원지, (구)보성강 캠핑장)에 물놀이 안전관리요원 13명을 배치했다고 밝혔다.
군은 이번 배치에 앞서 안전관리요원들은 구조요령, 기초 응급처치 및 심폐소생술 등 사고발생 시 신속한 응급처치 및 대응요령에 대해 전문교육을 받았다.
특히 티셔츠, 모자, 신발 등 물놀이 안전관리 요원의 복장을 통일해 피서객들이 쉽게 알아보고 도움을 청할 수 있게 했고, 비상의약품을 상시 비치해 유사 시에 누구든 조치를 취할 수 있게 했다.
군은 물놀이 위험구역의 인명구조함, 위험표지판 등 물놀이 안전시설물을 정비 및 확충하기도 했다.
또한, 오는 7월 1일부터 8월 31일까지 곡성 119안전센터와 함께 섬진강을 찾는 피서객을 위해 압록유원지에 여름철 물놀이 초소를 운영할 예정이다.
군 관계자는 피서객들이 몰리는 7~8월 휴가철에는 담당공무원 비상근무체제를 운영하는 등 물놀이 안전관리를 한층 강화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장성군, 옐로우시티 장성 황룡강에 핀 ‘황련’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