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곡성군, 군립노인전문병원과 손잡고 의료사각지대 해소 앞장

金泰韻 | 입력 : 2019/06/24 [20:23]
▲     © 金泰韻

곡성군(군수 유근기)은 곡성군립노인전문병원과의 협력을 통해 의료취약계층에게 내과검진을 실시하는 등 의료사각지대 해소에 앞장서고 있다.
군 관계자에 따르면, 지난 2017년도부터 지역사회공동체 민관협력사업을 추진, 의료취약계층이 다수 거주하는 산간벽지 마을을 선정해 연 4회 순회 재능기부 의료봉사를 실시하고 있다고 밝혔다.
민관협력사업은 곡성군에서 주관하는 희망복지 기동서비스단의 지난 10년 간의 서비스 활동 경험이 바탕이 되어 가능했다.
희망복지기동서비스는 취약계층을 찾아가 생활밀착형 서비스를 제공하고 복지사각지대를 해소하는 곡성군의 대표 복지서비스다.
매주 목요일마다 지역의 오지마을을 방문해 이동목욕, 빨래방, 청소, 농기계 수리, 전기안전점검 및 수리, 한방진료, 칼갈이 서비스, 주거지 내 보행경사로 설치, 맞춤형 복지상담 등을 제공한다.
이 외에도 취약계층의 복지욕구를 파악해 민간 서비스를 연계하는 역할도 하고 있는데 의료봉사도 이와 같은 일환에서 추진하게 된 것이다.
올해 첫 의료봉사는 지난 6월 20일 곡성군 목사동면 수곡리에서 희망복지기동서비스와 함께 진행됐다.
박경옥 병원장 외 의료진 10명이 참여해 어르신들의 혈압 및 혈당검사를 실시하고, 검진 결과에 따라 총 50명에게 약 처방 및 영양제 수액을 제공했다.
지난 해에는 4회의 봉사활동을 실시해 총 200분의 건강을 챙겨드린바 있다.
박경옥 병원장은  “지역 유일의 노인전문병원으로서 주민들을 위해 재능기부를 할 수 있어 의사로서 보람을 느꼈다”고 말했다.
한편, 곡성군과 병원 측은 의료사각지대 해소를 위해 올해도 4회에 걸쳐 함께 협력할 것을 약속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주시, “영산강 천변길 코스모스 즐기세요”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