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하나 된 장성역 거리 응원전 ‘후끈’

장성군민 1,500여명 운집 “대~한민국!” 함성

강성대기자 | 입력 : 2019/06/16 [16:34]

16일 새벽 1시, 폴란드 우츠 스타디움에서 열린 한국과 우크라이나의 U-20 월드컵 결승전의 거리 응원전이 장성역 앞에서 펼쳐졌다고 밝혔다.

 

장성군민 1,500여 명이 운집한 가운데 열린 응원전은 새벽 3시 무렵, 한국 대표팀의 1-3 패배로 대회 준우승이 확정되는 순간까지 식지 않은 응원과 격려를 보냈다.

▲ 유두석 장성군수와 공직자들이 장성역 거리 응원전이 끝난 뒤 청소와 정리에 앞장섰다.     © 장성군 제공

유두석 장성군수는 “비록 승리하진 못했으나 대한민국 축구 역사상 최고의 성과를 거둔 대표선수들에게 축하와 함께 심심한 위로를 전한다”고 말했다.

 

이어 유 군수는 “이번 응원전을 통해 우리 군도 보다 활기찬 분위기와 하나 된 결속력을 얻을 수 있었다”며 “늦은 시간 장성역 거리 응원전에 함께 해주신 군민 여러분께 감사드린다”고 덧붙였다.

 

한편 장성역 거리 응원전에 참여한 유두석 군수와 장성군청 공직자들은 행사를 마친 뒤 청소와 정리에 앞장섰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주시, “영산강 천변길 코스모스 즐기세요”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