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주보훈청, ‘랄랄라 나라사랑 피크닉’개최

어린이와 부모 등 가족 단위 방문객에게 ‘큰 호응’

강성대기자 | 입력 : 2019/06/09 [16:42]

광주지방보훈청(청장 하유성)은 6월 호국보훈의 달을 맞아 지난 8일 오후 4시부터 8시까지, 광주시립미술관 잔디광장에서 ‘랄랄라 나라사랑 피크닉’을 개최했다고 9일 밝혔다.

▲ 광주보훈청은 지난 8일 광주시립미술관 잔디광장에서 ‘랄랄라 나라사랑 피크닉’을 개최했다.     © 광주보훈청 제공

이번 행사는 지역민과 어린이들이 보훈정신을 자연스럽게 느낄 수 있는 계기를 마련하고자 계획됐으며, 보훈 보물찾기, 나라사랑 페이스페인팅, 현충시설 인증샷 찍기, 태극기 깡통열차 타기, 보훈 라인아트 체험 등 온 가족이 참여해 보훈을 느낄 수 있는 다양한 체험 놀이 공간으로 운영돼 가족단위 방문객에게 큰 호응을 받았다.

 

이날 참가자들은 다소 딱딱할 수 있는 보훈의 개념을 체험하고, 공유하며 참여하는 형식으로 접근해 프로그램을 진행, 지역의 대표적인 가족 축제인 ‘2019 아트피크닉’과 협업해 더욱더 풍성한 체험행사가 됐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가을엔 ‘남도한바퀴’로 전남 해안트레킹 즐기세요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