곡성군, 제64회 현충일(顯忠日) 추념식

金泰韻 | 입력 : 2019/06/07 [20:44]
▲     © 金泰韻

곡성군은 지난 6일 충의공원에서 현충일(顯忠日) 추념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이날 충의공원 내 충의탑에 모인 국가유공자와 유족, 기관․사회단체장, 학생, 주민, 공무원 등 300여명은 엄숙한 마음으로 헌화와 분향을 올렸다.
오전 10시 정각에 전국으로 취명되는 싸이렌 소리에 맞춰 21발의 조총 발사와 순국선열과 전몰호국영령에 대한 묵념, 헌화 및 분향, 추념사, 추도사, 곡성고 학생의 편지낭송, 현충일 노래 제창 등의 순서로 진행됐다.
유근기 군수는 추념사에서 “보훈은 국가에 바친 헌신에 대해 우리가 할 수 있는 최소한의 존경의 표시이자, 선열들께서 목숨 바쳐 지키고자 했던 국가에 대한 믿음에 응답하는 것으로 보훈가족에 대한 복지를 강화해 나가는 한 편, 군민과 학생들의 애국 애족하는 마음을 고취시켜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산구, “밤이 더 아름다운 쌍암공원 기대하세요”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