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곡성군 전원생활 체험해보고 귀농귀촌 꿈 키운다

金泰韻 | 입력 : 2019/06/03 [20:04]
▲     © 金泰韻

곡성군(군수 유근기)은 귀농귀촌을 준비 중인 도시민 20명을 초청해 5월 31일(금)부터 6월 1일(토)까지 ‘예비 귀농귀촌인 전원생활 체험교육’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첫날인 5월 31일에는 곡성군의 현황과 귀농귀촌 지원정책에 대한 소개됐다.
또한 곡성군의 대표 관광지인 섬진강기차마을을 방문해 장미공원을 산책하고, 증기기관차를 타고 섬진강의 아름다운 경치 감상과 귀농귀촌 선배의 집에 숙박하면서 귀농귀촌 준비부터 정착까지의 시행착오와 성공 노하우 등 경험담을 듣는 시간을 가졌다.
둘째 날인 6월 1일에는 선배 귀농귀촌 농가에서 깻잎 농사체험, 양봉 체험 등 다양한 영농체험을 실시했다. 체험을 마친 후에는 곡성군의 새로운 명소로 떠오른 뚝방마켓을 방문하며 일정을 마무리했다.
이날 한 참가자는“곡성군의 귀농귀촌 지원정책과 선배 귀농귀촌인의 경험을 들으니 많은 도움이 됐다”고 말했다.
한편 군은 귀농귀촌 최적지로 자리 잡을 수 있도록 앞으로도 현장 중심형 귀농귀촌 정책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가을엔 ‘남도한바퀴’로 전남 해안트레킹 즐기세요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