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산구, 수완호수공원서 ‘세계음식&문화축제’

선주민과 이주민 소통 위한 세계음식체험·문화공연 등

강성대기자 | 입력 : 2019/05/21 [17:48]

광주 광산구(구청장 김삼호)가 오는 25일 구 건강가정?다문화가족센터, 광주문화재단과 함께 수완호수공원에서 ‘제7회 세계음식&문화축제’를 개최한다고 21일 밝혔다.

 

지난 2013년부터 세계음식문화축제를 진행해온 광산구는, 올해 ‘제12회 세계인의 날’을 맞아 외국인주민과 선주민이 소통하고, 상호 문화이해 등을 목표로 행사에서 다채로운 체험과 볼거리를 마련해 선보인다.

▲ 광산구 제공    

축제는 문화공연을 시작으로 시민합창단 공연, 세계인의 날 기념식, 아시아 전통의상 퍼레이드, 이주여성 한국 전통춤 무대, 시민장기자랑 등으로 이어진다.
  
아울러 10개 나라 22가지 세계음식 맛보기, 보이는 라디오, 세계전통의상과 다양한 만들기 체험, 피에로 공연 등이 주말 공원을 찾은 나들이객들에게 즐거움을 선사한다.
 
광산구는 이밖에도 이주민 법률상담, 심폐소생술 교육, 취업상담 등도 운영해 행사장을 찾은 외국인주민 등을 돕는다.

 

광산구 관계자는 “다문화 도시, 광산을 대표하는 이번 축제에서 선주민과 이주민이 어울리며 서로에 대한 이해와 배려가 더 깊어지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가을엔 ‘남도한바퀴’로 전남 해안트레킹 즐기세요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