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농협 전남본부, 영농철 농촌 일손돕기 힘모아

강성대기자 | 입력 : 2019/05/19 [15:04]

농협전남지역본부(본부장 김석기)와 곡성관내농협 임직원 및 곡성군 여성 농업인단체 회원 100여명은 지난 17일 일손이 부족한 농촌 현장을 찾아 영농철 집중 농촌 일손돕기를 실시했다고 19일 밝혔다.

▲ 농협전남본부는 영농철 맞아 농촌일손돕기에 나서고 있다.     © 전남농협 제공

이날 일손이 부족한 곡성군 사과농가에 대한 적과작업에 일손을 지원하기 위해 실시됐으며, 전남농협은 본격적인 영농철인 4월∼6월말까지 전사적으로 농촌 일손돕기를 실시해 일손부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업인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을 드리기 위해 힘을 쏟고 있다.

 

김석기 본부장은“가장 많은 일손이 필요한 영농철이지만 정작 농촌에는 영농인력이 턱없이 부족하다”며 “영농철이 마무리 될 때까지 전남 농협이 양팔을 걷고 농촌 현장에 일손을 적극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가을엔 ‘남도한바퀴’로 전남 해안트레킹 즐기세요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