곡성군 새벽영농기술지원단 새벽현장 지원

金泰韻 | 입력 : 2019/05/14 [20:36]
▲     © 金泰韻

5월 본격적인 영농철을 맞아 곡성군(군수 유근기)에서 운영하고 있는 새벽영농기술지원단이 농업인들로부터 큰 호평을 받고 있다고 밝혔다.
새벽영농기술지원단은 영농현장에서 필요한 농사 기술과 정보를 제공하고 현장에서 발생되는 애로사항 해결 등을 위해 새벽시간에 직원들이 영농현장에 직접 찾아가는 대민 현장서비스다.
5월 현재 격주로 운영하고 있으며, 일손이 더 바빠지는 6월부터 9월까지는 ‘영농현장 상담의 날’로 확대해 매주 화요일에 운영할 예정이다.
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바쁜 농사철에 농업인이 찾아오길 기다리는 것보다 현장에서 일하는 시간에 직원들이 현장으로 찾아가는 것이 효율적이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사진 한 컷, 여름날의 여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