곡성세계장미축제, 인피오라타 꽃길 선보인다

金泰韻 | 입력 : 2019/05/10 [23:44]
▲     © 金泰韻

장미꽃이 화사한 곡성에서 사랑하는 이에게 꽃길을 걷게 해준다는 약속을 지키게 해준다
군 관계자에 따르면, 제9회 세계장미축제 기간인 오는 17일부터 26일 간 곡성군이 축제장 인근 하천변에 인피오라타 꽃길을 조성한다고 밝혔다.
‘인피오라타’란 ‘꽃을 따다, 꽃으로 장식하다’라는 뜻으 이탈리아어로 길 바닥을 꽃으로 장식하는 것을 말한다.
이탈리아 젠차노에서 열리는 꽃 축제에서 유래한 것인데 굳이 이탈리아까지 가지 않아도 이제 곡성군에서 이탈리아 감성을 듬뿍 느낄 수 있다.

▲     © 金泰韻

장미축제답게 곡성군은 장미를 주제로 폭 2.5m, 길이 25m 규모의 인피오라타 꽃융단길을 조성한다. 현재 도안 작업이 완료되었으나 곡성군은 관람객들의 기대감을 높이기 위해 극비에 부치고 있다.
완성된 도안대로 17일에는 길 바닥에 밑그림이 그려질 예정이다.
18일부터는 주민들이 도안에 맞춰 설치 퍼포먼스를 펼치게 된다.
장미축제를 찾는 관광객들은 평범한 하천 길바닥이 꽃길로 변신하는 과정을 지켜볼 수 있을 것이다. 설치가 끝나면 장미축제 마지막 날인 26일까지 전시상태를 유지한다.
군 관계자는 “아직 우리나라에는 생소한 ‘인피오라타 꽃길’에서 어디에도 없는 인스타그램 인생샷을 남기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사진 한 컷, 여름날의 여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