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뉴스] 장성 황룡강변에 ‘노란 희망’ 심는다

강성대기자 | 입력 : 2019/03/31 [17:36]

장성군은 지난 29일 황룡강변에서 군 공직자와 산림조합 관계자, 임업후계자 300여 명이 참석해 ‘제74회 나무심기 행사’를 펼쳤다고 31일 밝혔다.

▲ 장성군은 지난 29일 황룡강변에서 군 공직자와 산림조합 관계자 등 300여 명이 참가한 가운데 ‘제74회 나무심기 행사’를 개최했다.     © 장성군 제공

이날 참석자들은 미세먼지 저감을 위해 황룡강 제방을 따라 약 240여 주의 산수유를 식재했다.

 

장성군은 지난 2015년부터 꾸준히 황룡강 일원에 옐로우시티 조성의 일환으로 황설리화, 개나리 등 황금빛 수종을 식재해오고 있어, 1월 황설리화에서 3월 산수유와 개나리로 이어지는 노란꽃강이 사계절 내내 연출 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봄비 포근함에 할미꽃 활짝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