곡성군, 취약계층 산림 분야 일자리 사업 본격 추진

곡성투데이 | 입력 : 2019/03/12 [20:10]
▲     © 곡성투데이

곡성군(군수 유근기)은 가로수 및 철쭉 소공원에 대한 사후관리를 위해 취약계층과 저소득층 근로자 14명을 선발해 이달 11일부터 10월까지 산림 분야 일자리 사업을 본격 추진한다고 밝혔다.

군은 수목 생육상태를 개선하고, 아름다운 가로경관 유지를 위해 매년 가로수 정비 사업과 철쭉 소공원 사후관리 사업을 시행하고 있다.

사업을 통해 군 전역에 조성되어 있는 가로수 및 철쭉에 대해 전정, 시비, 풀베기, 칡덩굴 제거 등 시기별로 적절한 정비를 실시하게 된다. 또한 교통 시야 방해나 보행 방해 등으로 인한 군민들의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근로자들은 생활권 내 위치한 가로수와 소공원에 대해 순찰 및 점검활동도 수행한다.

군은 본격적인 사업 추진과 함께 각종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근로자를 대상으로 매달 안전교육을 추진한다.

또한, 고령자가 다수 참여하는 사업인만큼 근로자들이 꾸준히 일할 수 있도록 건강상태, 작업환경 등 근무환경 개선에도 노력한다는 방침이다.

군 관계자는 취약계층 및 저소득층의 산림사업 투입으로 고용 창출은 물론 산림 분야 기능인 육성에도 크게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포토뉴스] 촉촉한 봄비 머금은 필암서원 매화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