곡성군, 농촌 신활력 플러스 중간보고회 가져

곡성투데이 | 입력 : 2019/02/01 [22:05]
▲     © 곡성투데이

곡성군(유근기 군수)은 지난 31일 2019년 농촌 신활력 플러스 공모사업 용역 중간 보고회를 가졌다.
군 관계자에 따르면, 이번 보고회는 사업의 성공적 유치를 위해 예비계획서 제출 전 사업 정보를 공유하기 위해 계획됐다고 밝혔다.
군은 2019년 농촌 신활력 플러스 공모사업 선정을 위해 연초부터 행정협의체 구성, 토란 재배농가와의 설명회를 개최하며 애로사항 청취 및 사업에 반영할 사항 등을 사전에 파악하고 있다.
또한, 이렇게 취합한 정보를 관련 부서 및 유관 기관 공유하며 공모사업을 체계적으로 준비하고 있다.
이 날 중간 용역 보고회에서는 토란 생산자단체, 행정협의체, 자문그룹 등 20여명이 참석해 높은 관심을 보였다.
이들은 공모사업 선정을 위해 함께 머리를 맞대며 다양한 의견을 주고 받았다. 특히 토란 향토사업과 관련해 기존에 구축된 지역 자산들과 다양한 민간조직들을 활용해 지역경제를 활성화하자는 데 의견을 같이 했다.
구체적으로는 청년 일자리 창출을 위한 창업 공간 조성과 유휴점포 공유마켓이 이야기되었고, 토란을 관광자원화하기 위해 토란 체험형 팩토리, 방문객 유입을 위한 축제 등에 대한 의견도 활발하게 논의됐다.
또한, 농특산물 홍보 마케팅, 전문가 양성교육 등 농촌의 자립적 성장기반 조성에도 많은 관심을 보였다.
군은 이번 보고회를 통해 제시된 다양한 의견들을 수렴하고 새로운 아이디어를 반영해 오는 2월 중순 최종 보고회를 개최하고, 이를 통해 최종 사업계획서를 확정하고 2월 말 사업에 응모한다는 계획이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이용섭 시장, 이해찬 대표에 수영대회 성공개최 감사패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