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은행, 송종욱 은행장 연임 결정

탁월한 경영능력과 추진력 등 인정받아

강성대기자 | 입력 : 2019/01/09 [18:47]

광주은행(은행장 송종욱.사진)은 오는 3월 임기가 만료되는 송종욱 은행장의 연임을 결정했다고 9일 밝혔다.

 

 

광주은행은 이날 임원후보추천위원회를 개최해 서류심사와 심층면접을 통해 現 송종욱 은행장을 차기 은행장 최종 후보자로 선정했으며, 오는 3월 주주총회와 이사회를 거쳐 최종 확정된다.


지난 2017년 9월 자행 출신 최초로 제13대 광주은행장으로 선임된 송종욱 은행장은 1년 4개월동안 고객중심의 현장 경영을 추진, 광주·전남 대표은행으로서 광주은행의 위상을 확고히 다졌다.


특히 지난 2018년 3분기 말 기준 당기순이익 1,414억원, BIS자기자본비율 16.31%, 고정이하여신 0.51% 등 각종 지표에서 우수한 성적을 거두며 분기마다 사상 최대의 실적을 거듭 발표했다.


송종욱 은행장 취임 후 광주은행은 획기적인 변화의 바람을 불러일으키며 지역 최고 은행의 반열에 올랐다.

특히‘광주·전남愛사랑카드’와 같은 지역특화상품 출시와 지방자치단체 공공금고 신규 및 재계약 등에 심혈을 기울이며 지역 점유율을 확대함과 동시에 안정적인 수도권 영업을 펼치며 수도권과 광주·전남에서 균형 있는 성장을 이뤘다.


송종욱 은행장은“중책을 안겨주신 지역민과 고객님들께 감사드리며 기대와 성원을 가슴 깊이 새겨 자행 출신 은행장으로서 광주은행의 100년 역사를 위해 열정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그는 “지역 현안 사업들에 지속적인 관심을 갖고 지역경제 활성화에 본분을 다할 것이다”며“지역의 중소기업·중서민에 대한 금융지원과 사회공헌활동을 통해 상생발전하며 지역민이 주인인 광주은행을 만들어가는 동시에 JB금융지주와도 긴밀한 협업을 통해 그룹 시너지를 극대화 해 나가겠다”고 덧붙였다.


송종욱 은행장은 1962년생으로 순천고와 전남대, 전남대 대학원을 졸업한 뒤 1991년 광주은행에 입행했으며, 금호동지점장과 서울지점장을 거쳐 수도권 영업부행장, 영업총괄 부행장을 지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이용섭 시장, 이해찬 대표에 수영대회 성공개최 감사패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