곡성군, 독거노인 상수도.난방시설 수리

곡성투데이 | 입력 : 2018/04/25 [21:52]
▲     © 곡성투데이

곡성군이 수도와 난방시설이 파손되어 일상생활을 하는 데에 어려움이 있는 독거노인을 대상으로 주거환경 개선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25일 군 관계자에 따르면, 곡성읍에 홀로 사시는 사례관리 대상자 최 모(72세) 할머니의 어려운 사정을 접하고 봉사자원을 긴급 투입해 주거환경 개선서비스를 제공했다고 밝혔다.
이번 수혜를 받은 최 할머니는 몇 년 전 혈액암 진단을 받은 것이 척추로 전이되어 겨울 내내 항암 치료와 만성질환인 무릎관절염으로 병원 입․퇴원을 반복했다.
병증이 호전되어 퇴원하려고 보니 겨우내 비워둔 집이 수도와 보일러가 동파되어 거주하는 데에 어려움을 직면했다.
군은 곡성읍 소재 하늘빛교회(목사 오진섭) 교인들로 구성된 집수리 지원팀으로 긴급 연계․투입해 연탄보일러와 상수도 등을 수리하여 주거환경을 개선했다.
김인표 복지실장은 “군은 어려움에 처한 이웃이 없는지 촘촘히 잘 살피고 발굴하여 찾아가는 현장중심 복지서비스 제공하고 있다”며“스스로 일상생활 수행에 어려움이 있는 대상자를 발굴해 위기상황에 맞게 심층 상담하고 맞춤형서비스를 지속적으로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봄비 포근함에 할미꽃 활짝
광고